[건강좋은글]어느 의사의 마지막 유언
댓글 0 조회   1794

[어느 의사의 마지막 유언]어느 마을에 유명한 의사가 살고 있었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몸이 아프면 모두
그를 찾아가 치료를 받았습니다.

그는 환자의 얼굴과 걸음만 봐도
어디가 아픈지 알아내 처방을
하는 명의(名醫)였습니다.

그런 그가 나이가 들어
세상을 떠나게 되었습니다.

마을 사람들과 교회 목사는
임종을 앞둔 의사를 찾아가
그의 임종을 지켜보았습니다.

죽음을 앞 둔 그가 사람들에게 말했습니다.

“나보다 훨씬 휼륭한 세 명의
의사를 소개하겠습니다.
이 게시판에서 healthlife님의 다른 글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